이사람은 누구일까여?
9세때 어머니가 죽었다.
9세때부터 가게 점원으로 일했다. 초등학교 다니다가 그만두었다.
22세때 일하던 가게에서 해고 당했다.
23세때 빚을 얻어 친구와 가게를 차렸고, 친구가 죽는 바람에 큰 빚을 혼자 떠 맡았다. 그 빚을 갚는데 15년이 걸렸다.
30세때 약혼녀가 갑자기 죽어버렸다.
35세때 결혼했지만 아내는 성격이 못된 여자였다.
지방 하원의원에서 출마하여 세번이나 낙선했다. 어린 자식 셋이 병에 걸려 죽었다.
두번 상원의원에 출마했으나 두번 모두 낙선했다.
49세대 부통령으로 출마했으나 또 낙선했다.

이사람은 미국 16대 대통령 에이브러햄 링컨이다. 
그 수많은 고통과 좌절을 넘어 53세대 마침내 미국 대통령에 당선되었다.
현재 미국인들이 가장 존경하는 대통령이 1위가 링컨이다.

정말 대단한 사람이다. 어릴때부터 엄청난 역경이 있었음에도 사람들 입에 오르내릴 정도로 정말 멋지고 유명하고 존경받는 사람이 되었다니, 아무리 어려운 상황이라도 우린 이겨낼 수 있는 힘이 분명히 있는것 같다.
사람들 마음속에서 잠자고 있는 거인이 있다고 한다. 누군가는 그걸 깨워서 더 멋지고 화려한 인생 정말 가치있는 삶을 사는가하면 누구는 거지같은 인생을 사는것은 마음가짐 하나의 차이일 수도 있다.
링컨같이 고통과 좌절 속에서도 꿋꿋하게 버티다보면 빛나는 삶이 분명히 올것이다.

2015/06/28 15:02 2015/06/28 15:02
Posted by omniinfo

트랙백 주소 : http://insu.omniinfo.net/trackback/21